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문화부 ‘회피 연아’ 네티즌 고발은 인터넷 문화에 테러 <국민참여당>



문화광관체육부가 일명 ‘회피 연아’ 동영상을 인터넷에 올린 네티즌을 고발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고 한다.

이는 문화를 진흥해야 할 문화부가 네티즌(들의) 문화를 공권력(을 통해)으로 억압하는 데 앞장서고 나선 꼴이다. 또 걸핏하면 국민을 법정에 세우려하는 나쁜 버릇을 고치지 못한 이명박 정권() 인터넷 문화(에 대한) 테러가 아닐 수 없다. 문화부는 당장 고소를 취하하고 모든 네티즌들에게 사과해야 한다.

문화부가 문제 삼은 동영상은 유인촌 장관이 김연아 선수를 끌어안으려는 듯한 행동을 하자, 김 선수가 싫은 표정을 지으며 피하는 듯한 행동을 ()한 것을 생생하게 담고 있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이 유인촌 장관을 회피하는 김연아 선수를 줄여 ‘회피 연아’라고 불렀고, 인터넷 포털과 트위터 ()을 통해 널리 알려지면서 큰 인기를 끌었다.

(당시)그 때 이 동영상을 본 많은 네티즌들은 풍자와 유머가 있는 잘 만든 UCC라며 감탄과 공감을 나타냈다. 성숙한 네티즌들은 이 영상에서 풍자와 해학이 담긴 온라인 문화를 느꼈다. 그런데 문화부는 같은 영상을 보고 명예훼손을 느꼈다며 네티즌을 고발하고 나섰다. 이 정부가 국민() 정서와 얼마나 동떨어져 있는지 또 한번 여실히 보여(준 이다.)줬다.

문화부는 국민들로부터 더 조롱거리가 되기 전에 네티즌(에 대한) 고발을 취하하길 바란다. 그리고 국민과 공감하기 위해서는 무엇을 어떻게 해야할 것인가 자신을 돌아보길 바란다.

2010 년 3월 17일

국민참여당 전자정당위원회 (http://handypia.org)

by 누운돌 | 2010/03/17 21:31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1044091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