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4대강 생명살림 수륙대재' 4월17일(토) 오후3시 조계사

다음 아고라
<사진설명> '4대강 생명살림 수륙대재' 추진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추진위 대변인 지관스님이 수륙대재 동참호소문을 낭독하는 모습.

4대강 사업을 저지하기 위해 불교계가 1만여 명이 참가하는 대규모 수륙대재를 개최한다.
불교계 사회단체들로 구성된 ‘4대강 생명살림 수륙대재 추진위원회’는 오늘(3월31일) 서울 조계사 대설법전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오는 4월17일 오후3시 조계사에서 1만 불자가 참가하는 ‘4대강 생명살림 수륙대재’를 봉행한다”고 밝혔다.

▲ 낙동강 before/after 사진전 낙동강 상류 반변천 구담습지
4대강사업 공사 전과 후 너무나도 다른 풍경이다. 더 말이 필요없는 현장이다. ⓒ 정수근
 
신부·수녀·수사며 천주교 신자 1만여명이 참석하는 대규모 야외 미사가 19일 충남 공주 금강 곰나루에서 열린다.
천주교 대전교구 정의평화위원회는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풍부한 생태환경, 강과 함께 수천년 내려온 문화유산을 포함해 강에 의지해 살던 수많은 농가가 인간 욕망으로 파헤쳐지고 있다”며 “그 현장에서 다시 생명 회복과 우리 자신·사회 성찰, 회개를 기원하기 위해 전국 사제들과 신자들이 모여 4대강 공사 저지를 촉구하는 생명평화 미사를 봉헌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개신교계는 오는 29일에 전국 목회자 500여명과 신도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목회자 생명평화 기도회’도 서울에서 개최키로 했다.

by 누운돌 | 2010/04/15 21:35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1046292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