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노무현 "안보 내세워 국민 겁주는 것은 독재의 나쁜 버릇"

"안보 내세워 국민 겁주는 것은 독재의 나쁜 버릇" DP

지금도 정부가 안보문제를 가지고 야단법석을 하지 않았다고 비난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지난날 안보를 정권유지에 이용하기 위해 위험을 부풀리고 불안을 부추겼던 시대 생각을 버리지 않고
있는 것입니다. 국민을 불안하게 하는 것은 안보가 아닙니다. 경제에도 결코 이롭지 않습니다.
되도록 국민을 불안하게 하지 않는 조용한 안보를 위해 노력했습니다.
안보를 내세워 국민들을 겁주고 불안하게 하는 것은 독재시대 나쁜 버릇입니다.
…(중략)…
나는 안보를 정략에 이용한 일이 없습니다. 반기문 총장 당선에 나도 생색을 좀 내고 싶었으나, 대통령이 노벨상을 받아도 돈 주고 샀느냐고 헐뜯는 나라에서 본전하기 어렵다는 생각이 들어서 덮어 버렸습니다. 정치에서 국민 불신과 적대감을 모으는 것만큼 수지맞는 수단은 없습니다. 그러나 그렇게 하면 정치인은 성공하더라도 나라는 엄청난 비용을 치러야 합니다.


- 2007년 신년연설 ‘참여정부 4년평가와 21세기 국가발전전략’ 중에서 (2007.1.23)

by 누운돌 | 2010/04/25 14:01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1047000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