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실종자 가족 진도에서 못나가게 경찰이 도로 봉쇄

1. 정부에서 에어 포켓이라고 강조하던 공간이 사실은 기름 탱크 부분이라고 알려짐.  새벽 상황 정리
2. 실종자 가족들이 확인을 위해 상황실 방문.
3. 현장 지위사령부 철수. (상황실에 아무도 없었음) <- 대체 뭘까??
4. 이를 확인한 가족들 격분. (기자들 쫓겨남)
5. 오전에 나왔던 청와대 항의 방문 현실화.
6. 가족들 만장일치 동의. 버스 대절 결정.
7. 그 와중에 이를 들은 사복경찰은 어딘가에 보고하다가 가족들에게 걸림.
사복경찰 수십명이 체육관에 있었다고 함.
8. 오라는 버스는 안 오고 경찰버스 3대만 순식간에 도착.
9. 곧이어 경찰버스 10대 추가로 도착.
10. 버스안와서 걸어서라도 갈려고함.
11. 내부에 30명 정도 살아 있을 가능성이 있다 (청와대로 가려는 피해자 가족들에게) 이러시는건 구조에 도움이 전혀 되지 않는다
12. 학부모님들 걸어서라도 가겠다고 함
13. 총리가 경찰 데리고와서 학부모 막아놓고 시간끌기 (나는전문가가 아니다. 여기서 지혜를 모아보자. 내일 오전 10시에 회의하자 무한반복.) 
국무총리 동영상  유튜브 영상( 아프리카 TV캡춰)

14. 한시간정도 시간끌다가 차타고 도주시도 

15. 화난 학부모 총리차 애워쌈
16. 뒤에서 누군가가 울면서생존자다!! 비명 (아주 기가막힌 타이밍)
17. 학부모 우르르 체육관으로 달려감 - 경찰버스로 계속 따라붙으면서 바리케이트 좁혀짐
18. 체육관 도착해서 경찰에 물어보니 병원이송중이라고 함.
19. 기자통해 확인해보니 오보. (생존자 소리지른사람, 생존자 부모인척하고 차타고간사람 다 연기자, 경찰도 거짓말)
19. 경찰 강제진압중, 체육관 앞 경찰버스로 막아둠
20. 정총리 오기 전 선발대로 간 학부모님 200여명은 걸어서 진도대교
21. 정총리는 차에서 자는중 (05:30)
     정총리 차 빠져나감.
이계덕기자 트윗
22. 정부, 진도 특별재난지역선포 검토중 (재난지역선포시 경찰대신 군대로 통제가능. 섬 봉쇄. 피해자가족 컨트롤 용이)

현재 실종자 가족 청와대 항의 하러 가는 도로 경찰이 바리케이트 봉쇄


실종자 가족들이 청와대로 가려고 하는 이유
  아프리카 TV 생중계 대화내용
실종자 가족 : 우리가 왜 올라가려하는지 아세요? 보고 받으셨어요?
정홍원 국무총리: 아뇨
실종자 가족: 해경청장과 회의 끝에 어떻게 할거냐니까 "내가 할수있는 건 없다.내 윗선에 말하라.." 그래서 가는 겁니다.






by 누운돌 | 2014/04/20 08:48 | 트랙백 | 덧글(5)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1110291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오랜만이다 at 2014/04/20 09:04
광우병때 모습 그대로네 ㅋㅋ
저 바리케이트가 그런 이유 아니란건 잘알지?
일단 캡쳐한다
Commented by 댓글 지웠네 at 2014/04/20 09:34
댓글지웠네 소름끼친다
Commented by 살벌한 아기백곰 at 2014/04/20 12:22
전형적인 아고라 노인네시군요.
운동권에 모든 걸 바친 나머지 그 모든 것을 잃어버린 시대 초상 여러분.
Commented by 멋부리는 눈토끼 at 2014/04/20 13:25
대체 소스가 어디인지나 좀 밝혀줘요. 애초에 청와대로 가잔 소리가 누구 입에서 나온건지 생존자라는 헛소리는 누가 한건지. 그게 선동꾼 아니라고 장담할 수 있어요? 진짜 지긋지긋합니다
Commented by 멋부리는 눈토끼 at 2014/04/20 13:26
그리고 여기 크롬으로 접속하려니 악성코드 뜬다는데 주인장 관리 안하세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