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3월 28일 용산철거민 참사 대책위 호소문<투쟁 일정>

용산 철거민 참사 범대위

3월 28일 범국민추모대회 대국민 호소문


내일 모레면 4월입니다. 꽃샘추위가 옷깃을 다시 여미게 만들지만, 도도하게 오는 계절을 막을 수는 없습니다. 완연한 봄입니다.

그러나 춘래불사춘, 봄이 봄 같지 않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바로 70일이 다 되도록 망자를 묻지 못한 유가족들입니다. 1월 20일 얼어붙은 가슴에 원혼을 품고 하루하루를 지옥 같이 살아야 하는 우리 이웃들입니다.

오늘부터 오체투지에 들어가신 문규현 신부님 말씀대로, ‘인간 양심과 선함은 무엇이고, 사랑과 자비는 또 무엇입니까? 도덕은 무엇이고 지성은 무엇이며, 운동은 무엇이고 진보는 또 무엇입니까?’


살인개발이 재개되었습니다. ‘시간이 돈이다’는 서울부시장 망언만큼 저들 실체를 대변하는 말이 또 어디 있을까요. 참사 발생이후 아무런 대책도 내놓지 않던 정부 여당은 도리어 재개발을 재촉하고 있습니다. 조합과 건설자본 이해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법제도를 뜯어고치고 있습니다. 고양이에게 생선을 맡긴 격입니다.


경제위기로 많은 국민이 소득은 줄고 있는 마당에 고위공직자들 재산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습니다. 부동산 재벌, 이명박대통령 재산 총액은 작년 한해 4억 4천만 원 늘어난 356억 9천만 원이라고 합니다. 국회의원 64%인 186명이 재산이늘었고 이들 중 103명은 한나라당 의원이라고 합니다. ‘고소영 내각’ 평균 재산도 30억 원을 훌쩍 넘는다고 합니다.

“금잔에 담긴 아름다운 술은 백성의 피요, 옥쟁반에 맛있는 안주는 백성의 기름이라. 촛농 떨어질 때 백성 눈물 떨어지고, 노랫소리 높은 곳에 원망소리 높더라.”

춘향가 노래 구절처럼 저들 탐욕은 끝을 모르나 봅니다.


부유층에게는 20조원 감세혜택을 주면서 저소득층에게는 6개월짜리 저임금 불안전 노동을 강요합니다. 이게 바로 정부 여당이 4월임시국회에서 처리하고자 하는 ‘슈퍼 추경’, ‘휴먼 뉴딜’ 본질입니다. 뿐만 아닙니다. 비정규직을 마음대로 해고할 수 있는기간을 2년 더 연장하려는 법 개악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자기들 하룻밤 술값에도 미치지 못하는 최저임금마저 깎으려하고 있습니다.


민생을 파탄 낸 정권이 이제는 국민 입에 재갈을 물리고 손발에 족쇄를 채우고 있습니다.

범대위가 주최하는 모든 추모대회를 불법으로 규정하고 집회 자체를 원천봉쇄하더니, 이제는 범대위 관계자를 잇달아 가둬 들이고있습니다. 억울하게 돌아가신 다섯 분을 위한 추모집회마저 불법이라고 규정한다면, 이것이야말로 독재가 아니고 무엇이겠습니까.

또 정권은 자기 입맛에 맞지 않는 언론을 탄압하면서 군부정권 망령을 불러냅니다. 국민 알 권리를 지키기 위해 정권을 비판한 것이 죄라면 그 정권이야말로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세력입니다.


‘칼로 흥한 자 칼로 망하리라’는 말처럼, 민생을 파탄내고 민주를 압살하고 공안통치로 연명하는 정권에게는 칼날같은 국민 심판이 기다리고 있을 뿐입니다.

정리해고, 임금삭감, 대량실업, 공공부문 구조조정에 맞서 노동자들이 투쟁 전열을 가다듬고 있습니다. 뉴타운재개발 광풍에 맞서 집없는 서민들이 주거와 생존할 권리를 주장하고 있습니다. 일제고사와 교육 시장화 공세에 맞서 학생 교사 학부모들이 반대하는 목소리를내고 있습니다. 미디어 악법에 맞서 언론인들이 펜 대신 촛불을 들었습니다. 취업대란과 등록금대란에 맞서 청년 학생이 거리로나오고 있습니다. 반민중 반민주 이명박 독재정권에 맞서 전 민중이 일어서고 있습니다. 투쟁하는 봄이 온 것입니다.


범대위가 앞장서겠습니다. 더는 슬퍼하지 않고, 분노하고 또 투쟁하겠습니다. 4월 한 달 민중 투쟁 불꽃이 되겠습니다. 그 어느 때보다도 비상한 각오와 결의로 다음과 같이 국민 여러분께 호소합니다.


첫째, 진상규명과 책임자처벌을 위한 범국민고발인 운동과 장례비 마련과 유가족 후원을 위한 모금운동에 더 큰 힘을 모아 주십시오.검찰은 갖은 꼼수를 부려 국민참여재판을 무산시키며 실을 은폐, 왜곡하는 데 혈안이 되어 있습니다. 범대위는 오늘 1차고발인대회 여세를 몰아 4월 18일 2차 범국민고발인대회를 열어 살인진압 책임자들을 국민 이름으로 고발할 것입니다. 그리고5월 국민법정에서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자를 처벌하여 고인과 유가족 명예를 되찾을 것입니다.


둘째, 제2, 제3 용산 참사를 불러올 뉴타운재개발 광풍을 막아내는 싸움에 동참해 주십시오. 우선 용산4구역에서 재개된 살인철거를 막아내기 위한 행동에 함께해 주십시오. 그리고 4월 중 뉴타운 세입자대회에서 정부와 서울시가 저지르는 막가파식 개발 정책문제점을 폭로해 주시기 바랍니다. 재개발 관련 정책을 바로잡고 법 제도를 개선하기 위해 야당들도 힘을 모아 줄 것을 촉구합니다.


셋째, 우리가 흘린 눈물, 피와 땀 그리고 온 힘을 모아 4월 말 5월 초 이명박 정부에 정면으로 맞서는 어마어마한 투쟁을 성사시킵시다.4월29일은 용산 살인진압이 발생한지 꼭 100일이 되는 날이자 재보궐 선거가 있는 날입니다. 4월30일은 비정규직철폐하는 날이며5월 1일은 노동절입니다. 다음 날 2일은 촛불 1년이 되는 날입니다. 재보궐 선거에서 오만한 정부 여당을 심판하고 100일추모제부터 5월 2일까지 범국민이 저항하는 물결을 일으킵시다. 4월 말 5월 초 이명박 정권을 국민 힘으로 심판합시다.


승리하는 순간까지 흔들림 없이 끝까지 투쟁합시다. 진실과 정의가 승리하는 세상을 우리 손으로 쟁취합시다!

2009년 3월 28일

이명박정권 용산철거민 살인진압 범국민대책위원회

by 누운돌 | 2009/03/29 17:02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937626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