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노무현 대통령 수사에 든 진실

노무현 대통령 수사 진실

노무현 대통령 수사를 국민으로서 이렇게 본다.

일반으로 수사는 어떤 혐의점을 발견했을 때 수사를 시작하고 그 수사에서 혐의점을 찾지 못해서 무혐의 방면했다면 그 인물은 다시 수사를 하지 않아야 맞다. 그러나 이 수사는 그동안 강금원씨를 수사했으나 혐의를 찾지 못하자 무혐의로 풀어주고 다시 소환하며 소환과 무혐의 방면을 거듭하다가 다시 박연차 회장을 수사하며 꼬트리를 잡을 때까지 수사를 하겠다며 노무현과 가까운 사람들을 하나 하나 뒤져가면서 노무현 대통령 허물이 나올 때까지 수사를 해와서 보는 사람들이 아주 이상한 수사라는 생각이 들게 했던 수사였다.

떡검이나 견찰은  "털어서 먼지 안 나오는 사람없다" 는 말을 자주 한다고 한다. 그런 식으로 수사에서는 범죄 혐의가 안 나온다면 그것이 이상한 일이다. 여하튼 떡검이 별 발광을 다한 끝에 드디어 박연차 회장과 노무현 대통령 사이에 돈 거래한 끄나풀을 잡은 셈이다.

조카사위 연철호씨에게 건냈다는 돈은 노무현 대통령과는 연관지을 수 없는 돈거래이고 떡검이 뇌물이라고 주장하는 박연차 회장에게 권여사가 받았다는 이 돈은 가만히 들여다보면은 댓가가 있는 뇌물이나 정치자금 같은 검은 돈이라기보다는 지인들끼리 생활비를 빌려쓰는 수준인 보통 돈거래다. 그외에 떡검이 알아보지도 않은 사실을 의도를 가지고 언론에 흘리는 내용은 노 대통령한테 명예훼손으로 고소당할 내용이 대부분이다.

사회 생활을 하는 사람이 살면서 개인끼리 돈거래 없이 살 수가 있을까? 지금은 상황이 달라져서 박연차 회장 쪽에서 다른 말을 하고 있는 듯하지만 권여사가 돈을 빌릴 때에는 서로 가까운 지인이니까 차용증은 구지 쓸 필요가 없었다고 본다. 그런 개인끼리 돈거래에 뇌물 혐의를 씌우려 혈안이된 차떼기 뇌물 전과 집단 한나라당과 부패정권 앞잡이 떡검 행위를 보고 있노라면 처절하다 못해서 발광을 보는 듯해서 안쓰럽기까지 하다.

내 생각으로는 그런 돈거래를 가지고 노무현 대통령에게 혐의를 씌우려 떡검이 자주 써먹는다는 파렴치한 수법을 박연차 회장에게도 써먹는다고 생각한다. 아는 사람들은 이미 다 아는 사실이지만 대한민국 떡검이 자주 써먹는다는 특정 인물을 잡는 수법이란 한 인물 약점을 잡고서 떡검이 원하는 특정 인물에게 혐의를 덮어씌워주면 그 약점을 무마해주겠다는 거래를 하는 방법이다. 이 유혹에 안 넘어가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고 알고 있다.

그리고 이렇게까지 노무현 대통령을 물고 늘어져야만 했던 이유는 노무현 대통령이 사는 봉하마을에 국민 관심이 쏠리고 노무현 대통령이 정치에 영향력을 끼치는 말들을 수위를 높여가면서 하고 지지 세력들이 결집해 가는 모습에 한나라당과 이명박 정권이 강한 위기 의식을 느끼고 이 세력을 분열하게 하려고 노무현 대통령 치기에 사활을 걸고 나섰다고 생각한다.
깨어있는 시민이 시민주권시대를 엽니다. 민주주의 2.0

노무현 대통령 수사를 BBK 사기 사건과 삼성 이건희 사건 수사 때와 비교해 보면 영 딴판이다. 삼성 이건희 사건은 뇌물 대상자들을 직접 관리하고 뇌물을 뿌린 사람이 증거물까지 들이밀어 주는 대도 모른 체하던 떡검이었고 BBK 사기 사건은 내가 그 사기를 친 회사 주인이라고 외쳐대는 인물이 있는데도 그 사람은 상관없는 인물이라고 코메디까지 했던 떡검이 노무현 대통령 수사는 피의자들이 혐의가 나오지 않아 무혐의 방면을 거듭해 가면서도 억지스럽게 물고 늘어지는 모양은 정말 모양새 빠지는 모습이었다.
 
수사 대상이 누구이든 수사가 자연스럽고 상식처럼 해서 범죄 사실이 드러났다면  국민들은 모두 범법 행위를 한 사람에게 손가락질을 한다. 그러나 노무현 대통령 수사는 누가 봐도 정상으로 한 수사가 아니다. 그래서 어떤 혐의가 드러난다 해도 결국 노무현 죽이기 조작극으로 볼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민주주의 사회를 지키려면 법을 양심에 따라 써야 한다. 이런 식으로 부패 정권과 부패 떡검 수사행위는 한국 사법부를 더욱 불신하게 하며 이런 식이라면 한국도 연일 쿠테타나 일어나는 태국이나 필리핀 꼴을 면치 못하고 결국 국민 모두가 희생자가 될 수밖에 없는 파탄나는 사회로 가고 만다.

by 누운돌 | 2009/04/19 10:02 | 트랙백 | 덧글(1)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956786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고3 at 2009/04/21 22:06
잘 봤습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