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MB "가까운 나라 일본에서 올림픽 여는 게 한국에도 좋아"

李대통령, 일본 2016년 하계올림픽 유치 지원 논란
MB는 어느 나라 대통령?…평창·부산은 어쩌라고?   기사입력 2009-06-29

이명박 대통령이 지난 28일 일본을 방문해 아소 다로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진 자리에서 2016년 일본 동경 하계 올림픽 유치를 지원키로 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일본이 2016년 하계 올림픽 유치에 성공할 경우 앞서 올림픽 유치 의사를 밝힌 강원도 평창군과 부산시가 들인 노력은 물거품이 될 수가 높아졌다.

MB "가까운 나라 일본에서 올림픽 여는 게 한국에도 좋아"
이날 정상회담에서 아소 총리는 오는 2016년 하계 올림픽 유치경쟁과 관련해 한국 정부에 협조를 요청했고, 이 대통령은 "가까운 나라 일본에서 열리는 게 한국에도 좋지 않겠느냐"면서 지원 의사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일본 언론들도 일제히 이같은 소식을 보도하며 환영했다. <교도통신>과 <산케이신문>은 "이 대통령이 한일 정상회담에서 2016년 하계 올림픽 동경 유치를 적극으로 지원할 의사를 표명했다"고 전했다.
<요미우리신문>도 "가까운 나라 일본에서 열리는 게 한국에도 좋지 않겠느냐"는 이 대통령 말을 보도하면서 "(이 대통령이) 지지를 표명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국내 체육계에서는 한숨을 내쉬는 분위기다.
대륙간 순환개최 관행에 따라 일본이 2016년 하계 올림픽 유치에 성공한다면 2018년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해 세번 째 도전장을 내민 평창은 물론, 2020년 하계 올림픽 개최를 위해 뛰고 있는 부산도 사실 유치가 불가능해진다는 게 관계자 설명이다.

"日과 경쟁관계인데"…靑 "그런 말 한 적 없다"
다구나 최근 정부한테 동계 올림픽 유치를 최근 승인을 받고 조만간 유치위원회를 공식 출범하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는 평창은 어리둥절하다는 반응이다.

'강원도 국제 스포츠위원회' 한 관계자는 <프레시안>과 나눈 통화에서 "일본이 2016년 하계 올림픽 유치에 성공하면 평창은 물론 부산 유치 노력도 어려워지는 게 사실"이라고 말했다.
다른 한 관계자는 "이같은 국내의 상황을 고려하지 않은 상태에서 한 말 같다"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이면서도 "일본과 실질 경쟁관계에 있다는 점에서 보면 아쉬움이 많다"고 했다.

이같은 논란에 청와대 쪽은 "이 대통령이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고 발을 빼고 있다. 청와대 한 관계자는 "알아봤더니 이 대통령은 일본 하계 올림픽 유치와 관련해 지지의사를 밝히지 않았다"고 부인했다.

그러나 한일 양국 주요 언론이 일제히 '오보'를 냈다는, 석연치 않은 해명이어서 진위논란으로까지 번질 수가 적지 않다. 이같은 해명에 일본 정부가 "왜 이제 와서 다른 소리를 하느냐"고 반박할 경우 자칫하면 외교 논란으로 커질 수도 있다.<끝>

엊그제께 언론에 이 내용 도배하면서 배려정치 운운하며 써먹을 땐 언제고 이제와서 그런 말 한 적 없다고요??
일본 언론과 한국 언론이 짜고 친 고스톱이란 말인겨? 다음 아고라

by 누운돌 | 2009/06/30 21:25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nundol.egloos.com/tb/990842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