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태그 : 가짜미네르바

가짜 미네르바 추적기 <IT전문가>

"쩐다'는 말을 이럴 때 한번 써본다. 정말 쩐다 쩔어! 대한민국 수준이 이 정도일 줄이야!!!

"미네르바 사건 본질은 매체 간 헤게모니 싸움이기도 합니다. 조선일보 기자 출신이 다음 대표가 되고, 다음 부사장이 청와대 비서관으로 들어가고. 다음에 이례적인 세무조사를 하고. 월간조선이 미네르바 사건 조작에 앞장서고. 이런 일이 모두 우연은 아니겠지요."

"웹 암호화 표준인 HTTPS를 국내에 널리 도입하지 않은 이유가 감청이 불가능하기 때문"

"미네르바 사건 조작 주체는 이명박 정권, 리먼 브라더스와 산업은행 민영화는 이명박 정권 비자금 확보 방편"


"미네르바 리먼 브라더스 재무 상황 경고, 산업은행 리먼 브라더스 인수 막아내"

"부실규모 원화로 1,000조원에 달하는 천문학적인 금액. 산업은행이 리먼을 인수했으면 국민세금으로 메꿔야 할 돈"

"다음넷 DB 조작"
  "박대성 IP '그것이 알고 싶다' 시연은 완전한 조작"
"서울중앙지검 마조부, 미네르바 IP 주소와 박대성 IP 주소가 정확히 일치한다고 수사결과를 허위로 발표"
"서울중앙지검 마조부, 미네르바 수사 내용은 하나부터 열까지가 모두 날조된 순도 100% 조작 수사"

"미네르바 조작 사건 기획자는 김철균 청와대 뉴미디어 홍보 비서관"
"좌 동관, 우 재완"이란 말처럼 청와대 최고 실세

권재진 현 청와대 민정수석, 대검찰청 차장검사 시절 검찰 미네르바 사건 조작 수사를 지시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1부

  1. 다음커뮤니케이션
  2. 정권 사모 펀드와 노란 토끼
  3. 사건에 휘말린 사람들
  4. 언론사들
  5. 다음 아고라
  6. 관전 포인트
  7. 박대성
  8. 김승민
  9. 월간조선, 김연광
  10. 정지은, CBS
  11. 석종훈, 정지은
  12. 미네르바팀
  13. 1부 연재를 마치며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2부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3부

by 누운돌 | 2010/04/24 12:39 | 트랙백 | 덧글(0)

가짜 미네르바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1부

  1. 다음커뮤니케이션
  2. 정권 사모 펀드와 노란 토끼
  3. 사건에 휘말린 사람들
  4. 언론사들
  5. 다음 아고라
  6. 관전 포인트
  7. 박대성
  8. 김승민
  9. 월간조선, 김연광
  10. 정지은, CBS
  11. 석종훈, 정지은
  12. 미네르바팀
  13. 1부 연재를 마치며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2부

  1. 조작의 배경
  2. 전 CNN 베이징 지국장의 박대성 인터뷰 육성 파일, 녹취록 전문
  3. 중간정리
  4. 다음커뮤니케이션의 DB 조작
  5. 마약/조직폭력 수사부의 등장
  6. 검찰 내부의 책임자들
  7. 맨큐의 경제학
  8. 박대성의 금융계 친구들
  9. 서울중앙지검 마조부의 조작 수사
  10. "꼭꼭 숨어라 머리카락 보인다"
  11. 기획자
  12. 김철균의 윗선
  13. 박대성은 가짜, 그리고 내쉬 균형
  14. 소신 알바와 소신 친일파, 상처받은 사람들
  15. 2부 연재를 정리하며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3부

  1. 알바 대장 "좆밥"에게 경고함
  2. 알바 대장 "좆밥"에게 2차 경고함
  3. 어제의 사태에 관하여
  4. 조금 기술적인 이야기, 공동묘지(986198****)
  5. 네이버의 pds7103
  6. pds7103과 친구들
  7. 위클리경향 기자 정용인씨
  8. 공동묘지(986198****)와 다음커뮤니케이션
  9. 김승민의 명예훼손 고소건에 관해
  10. 박대성/김승민 Makefile을 저작권법 위반으로 고소
  11. 담담당당님의 공개 질의서, 조작 일지(日誌)
  12. 박찬종/김승민이 조작 업무에 투입된 시점
  13. 검찰의 컨트롤 타워
  14. 박찬종/김승민이 조작 업무에 투입된 시점(수정본)
  15. 위클리경향 기사 임의 변조 유감
  16. 야후뉴스/한국경제신문 기사 임의 삭제 유감
  17. 담담당당님의 네트 & 네트워크 구조, 조작단 명단
  18. 미네르바팀의 야후 블로그 댓글
  19. pheonix33kr의 야후 뉴스 댓글
  20. 박대성/김승민의 저작권 소송 처분 결과
  21. 팍스넷의 pheonix33
  22. 미네르바팀의 활동 내역 정리
  23. 미네르바팀의 아고라 활동 1
  24. 미네르바팀의 아고라 활동 2
  25. 미네르바팀의 아고라 활동 3
  26. 미네르바 다시 읽기
  27. 온라인에서의 허세
  28. 알바들에게 알립니다
  29. 담담당당님의 무탄초난(毋憚初難) 연재 완료
  30. 3부 마무리, 서울중앙지검 출두

by 누운돌 | 2010/03/29 22:23 | 트랙백 | 덧글(0)

가짜 미네르바를 밝혀내는 경이로운 추적기 <이름을 밝힌 IT 전문가>


"미네르바 사건 본질은 매체 간 헤게모니 싸움이기도 합니다. 조선일보 기자 출신이 다음 대표가 되고, 다음 부사장이 청와대 비서관으로 들어가고. 다음에 이례적인 세무조사를 하고. 월간조선이 미네르바 사건 조작에 앞장서고. 이런 일이 모두 우연은 아니겠지요."

"웹 암호화 표준인 HTTPS를 국내에 널리 도입하지 않은 이유가 감청이 불가능하기 때문"

"미네르바 사건 조작 주체는 이명박 정권, 리먼 브라더스와 산업은행 민영화는 이명박 정권 비자금 확보 방편"

"미네르바 리먼 브라더스 재무 상황 경고, 산업은행 리먼 브라더스 인수 막아내"
"부실규모 원화로 1,000조원에 달하는 천문학적인 금액. 산업은행이 리먼을 인수했으면 국민세금으로 메꿔야 할 돈"

"다음넷 DB 조작"
"서울중앙지검 마조부, 미네르바 IP 주소와 박대성 IP 주소가 정확히 일치한다고 수사결과를 허위로 발표"
"박대성 IP '그것이 알고 싶다' 시연은 완전한 조작"
"서울중앙지검 마조부, 미네르바 수사 내용은 하나부터 열까지가 모두 날조된 순도 100% 조작 수사"

"미네르바 조작 사건 기획자는 김철균 청와대 뉴미디어 홍보 비서관"
"좌 동관, 우 재완"이란 말처럼 청와대 최고 실세

권재진 현 청와대 민정수석, 대검찰청 차장검사 시절 검찰 미네르바 사건 조작 수사를 지시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1부

  1. 다음커뮤니케이션
  2. 정권 사모 펀드와 노란 토끼
  3. 사건에 휘말린 사람들
  4. 언론사들
  5. 다음 아고라
  6. 관전 포인트
  7. 박대성
  8. 김승민
  9. 월간조선, 김연광
  10. 정지은, CBS
  11. 석종훈, 정지은
  12. 미네르바팀
  13. 1부 연재를 마치며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2부
"미네르바 사건 이야기" 연재 3부

by 누운돌 | -0001/11/30 00:00 | 트랙백 | 덧글(0)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