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태그 : 사기행각

아프냐, 너도 사람이었구나 -천정배-

아프냐, 너도 사람이었구나   다음 아고라
 -이명박 정권에게
                                        천정배

아프냐 니들도 사람이었구나
어찌 민심의 피토하는 소리를 모른단 말이냐
어찌 이 강산이 신음하고 있다는 걸 모른단 말이냐

이것이 보온병보다 뜨겁단 말이냐
이것이 국뻥부보다 쎄단 말이냐
이것이 친서민보다 거짓말이냐
이것이 공정사회보다 불공정하냐
강산개조보다 더 개조하고 싶단 말이냐

난 그런 말 했다.

국민은 3년 동안 일상적으로 죽을 것 같은
고통 속에서 살았다.

정치인은 대속자 운명을 타고났다.
난 국민을 대신해서 이 말을 했을 뿐이다

다시 한 번 묻는다.
아프냐, 화나냐 그렇다면 너희는 정말 비겁하다

일상적으로 죽임을 강요하면서
민주주의를 압살하면서
민생을 파탄내면서
뭇 생명을 죽여가면서
너희들은 고작 이 말만으로 이런 단 말이냐

같은 감각기관을 가지고 있구나
그것이 오늘 난 슬프다

난 일 전에 너희들은 쿠데타정권이라고 말했다
악을 선이라고 말하고 선을 악이라고 말하는 너희들이
고작 그 욕 한마디에 치를 떠는 듯이
과장하는 것을 보면서
도리어 깊은 측은함을 감출 수가 없다



이대통령 "세계 정상중 나만 일해..참 불공정한 사회"
2010.12.30
"새해 국운 융성 기회..전분야 업그레이드"

이명박 대통령은 30일 여러나라 정상들이 지금 이 시간에 휴가를 갔지만 나는 새벽부터 밤 10시까지 업무보고를 받고 있다며 참 불공정한 사회라고 말했다

by 누운돌 | 2010/12/30 19:36 | 트랙백 | 덧글(0)

민노당,"남대문 쥐새끼 박수부대는 동원인파"쇼쇼!!

다음 아고라
쥐색끼정권이 벌이는 대국민 기만쇼를 전 국민이 다 알 때까지 가열차게 전진,또 전진합시다. 투쟁!!

딱 걸렸습니다. 어쩐지 이상하다고 생각했습니다. 평일 오전 10시에 발길도 뜸한 때에 느닷없이 2천명이 몰려든다는 건
상식으로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더러운 양아치색끼들, 국민을 속여가며 지지율을 끌어올린다고 똥덩어리가 된장이 되지 않는다!!
구역질나는 쥐색끼입니다.

민노 "MB 남대문 방문 환호한 2천명은 동원인파"
"많은 사람 갑자기 나타났다가 바람같이 사라져"

 2009-09-15 16:52:36
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seq=54683

민주노동당이 지난 10일 이명박 대통령이 남대문시장 방문 때 몰려든 시민 2천여명이 청와대가 동원한 인파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청와대가 받아치는 논란을 미리 알렸다.

민주노동당 119 민생희망운동본부 송재영 본부장은 15일 논평에서 "그날 아침에 남대문 시장에 대통령을 보려고 시민 2천명이 몰렸다는 기사를 이상하다고 의심하고 있던 터에 토요일에 상인 한 분을 만났다"며 "요새 SSM 투쟁을 하면서 알게 된 그 상인이 나를 보자마자 대뜸 하는 말이 남대문시장 상인들이 화가 단단히 나 있다"며 상인이 한 말을 전했다.

송 본부장은 "요지인즉 그날 많은 사람들이 갑자기 나타났다 장은 안 보고 바람같이 사라져서 화가났다"며 "떼를 지어 진을 치고 장사를 망쳤으면 물건이라도 사야하는데 가뜩이나 요새 장사가 안 되는데 기분만 잡쳤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송 본부장은 이어 "하기야 화려한 화장을 하고(아침에 재래시장 가면서 호화 화장을 하는 주부는 처음 본다) 선글라스에 금목걸이들을 달고 장바구니 하나 없이 온 이 사람들이 장을 보고 갔을 리가 없지 않은가"라며 상인 주장을 진짜로 생각하며,"그것도 아침 10시 남대문에 오려면 새벽같이 일어나 화장을 해야 하는데 도저히 일어날 수 없는 일이 일어났고 평소 남대문 시장에서 오전 10시는 장보는 사람이 없어 한산하기 짝이 없다는 점에서(특히 요새는 대목인데도 장보는 사람이 더욱 뜸하단다) 이 날 갑작스러운 특공대 2천은 누가 봐도 선거시기와 같은 청와대 기획작품이었다"고 주장했다.

송 본부장은 "문제는 강남 부녀자들과 같은 이들은 불편하고 지저분하다며 평소 재래시장은 찾지 않은 사람들이었다"말하며 "이러한 대형마트와 SSM에 길들어 사는 유한마담 같은 부유층 부녀자들이 갑자기 나타나서는 바람잡이 역할 한답시고 손으로 하트를 그리는 추태를 연극하더니 물건 하나 사지 않고 졸지에 사라져 버렸으니 상인들이 화가날 만도 하다"며 거듭 상인 주장이 사실이라 믿고 청와대를 비난했다.


by 누운돌 | 2009/09/16 20:21 | 트랙백 | 덧글(0)

[돌발영상] 여성계 이명박에게 사기당했다!





이런 황당한 일이 빈번히 벌어진다..직접 봐야 믿을것!!!!

그를 그렇게 간단하게 봤다면..
여성단체들이 '실수' 한거다..
아주 보기좋게 낚인 셈이지..

저런 여러 과정을 보니..
<사기행각> 이라는 말 밖에 달리 표현할 방법이 없습니다.

꼼짝없이 속은 여성계에서 퍼온 글

by 누운돌 | 2008/01/18 20:16 | 트랙백 | 덧글(0)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