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태그 : 서민서민서민

조건없는 반값등록금 실현! 매일 저녁7시광화문KT 앞 <한대련>

6월 10일 전국 대학생 동맹휴업 준비
6월 10일 7시 집중 촛불집회
매일 저녁 7시 광화문KT 앞 촛불집회 한국대학생연합




B학정 제한 반값등록금은 기만이고 폭력입니다.

성적에 따른 등록금 차등부과 결과는 카이스트 대학생 네 사람 자살
B학점 제한하고 그것도 하위 50% 계층에 한정하면 전체 대학생 가운데 20%도 채 혜택을 보지 못하는 제도.

반값등록금 해결하겠다더니 한나라당 단 한 명도 대학생과 약속 안 해
5월1일부터 5월29일까지 반값등록금 실현과 청년실업 해결 대학생 요구안에 국회의원 서약운동
민주당 44명
민주노동당 6명
한나라당 0명

반값등록금 시위, 제2 촛불집회 번지나
  2011.06.06
가계 부담·학생 좌절..학부모도 "반값" 서울신문
세계 2번째 비싼 등록금, 상위 20%도 '휘청'

경찰 "7일부터 반값등록금 대학생 촛불집회 불허"
7일에는 가수 박혜경씨·배우 권해효씨 같은 연예인과 야4당 관계자가 참여하고,
10일에는 수만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를 개최할 예정

반값 등록금 집회 8일째… 기성세대도 속속 참여

7~10일 끝내 불허하면 광화문 인근에서 문화제 형식으로 행사를 진행

by 누운돌 | 2011/06/05 08:57 | 트랙백 | 덧글(0)

4대강 공사 노동자 또 사망 (2011.05.27)

4대강 공사 노동자 또 사망   2011.05.27
낙동강 공구서… 21번째 희생
낙동강 사업 14공구 준설현장에서 수신호를 하던 이모씨(60)가 후진하던 덤프트럭에 깔려 숨졌다.
올 들어서만도 벌써 13명이나 죽어

대한민국 노동자, 그리고 구조
노동자는 돈 많이 받으면 그건 노동자가 아니다.
조중동프레임 '귀족노조'

by 누운돌 | 2011/05/28 13:39 | 트랙백 | 덧글(0)

'죽음을 부르는 4대강 속도전'에 2명 또 사망, 올해 10명째(2011.04.16)

'4대강 공사 속도전'에 2명 또 사망, 올해 10명째 2011.04.16(토)

15일 굴착기 기사가 사망했는데 또 다시 건물 지붕 콘크리트 타설 작업 중 무너져 내려 두 사람이 깔려 숨졌다.
정부가 4대강사업 준설 보 공사를 상반기에 끝내라고 독촉하면서 올 들어서만 10명 노동자가 사망,
인명을 무시하고 공사를 밀어붙이고 있는 MB정부에 대한 비판하는 여론이 비등하고
있다.끓어올라

靑 장애인 초청해 놓고 ‘영부인에게 말 걸지 말라? 오해!

by 누운돌 | 2011/04/17 09:02 | 트랙백 | 덧글(0)

가카 "물값 싸서 물 소비 많은 것 같아" 상수도 요금 인상

가카 "물값 싸서 물 소비 많은 것 같아" 2011-03-22
"한국인 1인당 평균 소비하는 물의 양이 유럽보다 많다고 하는데 아마 물값이 싸서 그런 것 같다"

김진애 "MB '수도물값 싸다', 무슨 신호탄인지 국민 알아"

유엔, '한국=물 부족국가'로 규정한 적 없다... '물 낭비 국민'으로 몰지마라
셋째, '한국의 수돗물 값이 싸다'는 것도 진리가 아니다. 한국의 소비자가 직접 지불하는 수돗물 비용은 유럽이나 다른 나라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지만, 이는 수돗물 가격 체계 차이에서 오는 착시현상일 뿐이다.

즉 다른 나라의 경우 수돗물 생산비용의 대부분을 수도요금에 직접 포함하고 있지만 한국에선 상수도 공급에 필요한 댐, 취수 정수 시설, 관로 건설에 필요한 비용을 모두 국비와 지방비로 지출하고, 시설 운영비만 수돗물 값으로 책정해 징수한다. 따라서 한국 국민은 수도요금 전부를 직접 납부하지는 않지만, 다른 항목으로 지출한 세금으로 충당한다.

'정권-재벌 나눠먹기'로 점철된 민영화(선진화) 역사

by 누운돌 | 2011/03/22 22:44 | 트랙백 | 덧글(0)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